Warning: session_start(): open(/tmp/sess_b617dee395381450358679266e101e4c, O_RDWR) failed: Read-only file system (30) in /home/mission/public_html/include/config.inc.php on line 14

Warning: session_start(): Cannot send session cookie - headers already sent by (output started at /home/mission/public_html/include/config.inc.php:14) in /home/mission/public_html/include/config.inc.php on line 14

Warning: session_start(): Cannot send session cache limiter - headers already sent (output started at /home/mission/public_html/include/config.inc.php:14) in /home/mission/public_html/include/config.inc.php on line 14
로그인 | 처음으로 | 기사입력 | 리포터(선교기자) 가입 | KCM 홈
 
   특별호 12호 바이블 웨이 [05-08]
   제375호 [05-07]
   제374호 [10-30]
속보(긴급기도제목)
선교현장
선교소식
 행사, 세미나
 선교하는 교회
 선교하는 사람들
 선교정보
 선교학(역사,인물)
 의료/건강
 훈련, 모집
선교단체
푸른섬선교정보
AFMI
교계, 문화
오피니언
목회, 신학
청년, 대학생
기획, 특집
포토/동영상
해외한인교회
선교학자료
해외일반
한국일반
주앙교회
미션매거진을 만드는 사람들...
facebook 미션매거진 편집회의
섹션 선교소식 > 선교정보 등록일 2012-05-08
작성자 관리자 (admin)
예수영화를 단기선교 전략으로 활용하세요.
많은 교회들이 여름에 단기선교를 떠난다. 단기선교는 짧은 기간에 이루어지는 선교이지만 많은 유익을 주기도 한다. 한국교회의 평신도들을 선교적으로 훈련하고 새로운 삶을 훈련하는 기회가 될 수 있다. 선교현지에서는 장기선교사들의 격려자로, 후원자로서 힘을 줄 수 있고 선교 현지의 사람들에게 한국인으로서 그리스도인으로서 좋은 영향력을 나타낼 수 있다. 그럼에도 불고하고 많은 사람들이 단기선교에 참여하고 많은 경험들을 가지고 있지만 선교적 영향력인 얼마나 큰지 생각해 보아야 할 때이다.

실제로 한국교회 단기선교 팀들이 선교적으로 교회개척에 얼마나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지 현지인들에게 복음을 구체적으로 얼마나 전하고 있는지 확인해야 할 시간이다. 단기선교에서 복음과 선교의 실제적인 영향력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몇가지 장애물들을 극복해야 한다. 그 중에 가장 큰 장애물은 언어가 될 것이다. 언어의 한계를 극복하는 도구로 누가복음을 영화를 추천하고 싶다. 예수영화는 약 1150여 개의 언어로 되어 있어서 어느 나라 어느 민족을 가든 사용할 수 있다. 다양한 언어와 가장 복음적이고 성경적인 특성 때문에 선교사들과 미전도 종족의 사역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도구이다.

또한 전세계에서 교회개척을 가장 많이 하는 영화이기도 하다. 1990년대 10년 동안 전세계 교회개척의 2/3를 감당하였다. 다시 정리하자면 예수영화는 언어적 한계를 극복하고 가장 성경적인 복음을 직접 눈으로 보고 듣게 되고 영접기도를 통해 믿음을 곧바로 확인할 수 있다.

문의 : 예수영화프로젝트 한국대표 최한규 목사 / chg7177@hanmail.net
프린트 메일보내기
관리자 모드TOP

Warning: Unknown(): open(/tmp/sess_b617dee395381450358679266e101e4c, O_RDWR) failed: Read-only file system (30) in Unknown on line 0

Warning: Unknown():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(files).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.save_path is correct (/tmp) in Unknown on line 0